다시 살린 발코니로 빛과 온기가 감도는 31평 인테리어

다시 살린 발코니로 빛과 온기가 감도는 31평 인테리어

전체 확장되었던 집을 중간 분합창 재설치 후 단열 보강

(주)조은이엔씨

전시일 2023.02.01
스크랩 4
조회 126006
상담 0
댓글 0
주거형태
아파트
시공공간
전체시공
평형대
30평형대
가족형태
아이와
스타일
모던, 
내추럴
시공범위
전체 리모델링
시공기간
4주 이상
색상
예산
6,000만원 ~ 7,000만원
시공지역
경기도 의정부시 오목로 170 산들아이파크


전체 확장이 되어있던 집으로 너무 추워서 중간 분합창을 다시 설치한 현장입니다. 구조변경 없이 합리적인 비용으로 고급스러운 분위기를 연출하고, 수납공간을 최대한 늘려 미니멀 라이프를 누릴 수 있게 리모델링한 31평 아파트 시공현장으로 안내합니다.


pin image

pin image

pin image

거실 BEFORE

pin image

거실 AFTER

pin image

pin image

pin image


기존에 확장되었던 거실 발코니에 중간 분합창을 설치해 완충공간을 살려 단열을 보강하였습니다. 발코니창은 LX Z:IN 수퍼세이브3 이중창으로 시공하고 분합창을 파워세이브 광폭단창으로 시공해 단열 걱정을 덜었습니다. 천장 평탄화 후 몰딩과 걸레받이를 얇게 시공하여 미니멀해진 공간에 실링팬을 설치해 포인트를 주고 공기 순환을 좋게 하였습니다.


주방 BEFORE

pin image

주방 AFTER

pin image

pin image

pin image

pin image


주방은 동선을 방해하던 기존 아일랜드를 철거해 공간을 넓게 활용할 수 있도록 개조하였습니다. 냉장고 및 식기세척기, 오븐을 모두 빌트인으로 설치하고 발코니 창 앞 공간에 식탁을 설치해 다이닝 기능을 더했습니다. 주방 가구는 군더더기 없는 간결한 디자인의 LX Z:IN 셀렉션 레이어드 홈으로 시공하고 벽면 전체에 키큰장을 짜 넣어 수납 효율성을 높였습니다.


안방 BEFORE

pin image

안방 AFTER

pin image

 

안방은 벽 한 면에 붙박이장을 전체 시공해 넉넉한 수납공간을 확보하였으며 파우더룸 출입문을 철거하고 오픈형 게이트를 시공해 개방감을 주었습니다. 드레스룸 공간에는 욕실 바로 옆쪽 벽면에 거울이 달린 파우더장을 빌트인으로 설치해 사용 편의성을 높였습니다.


공용/안방 욕실 BEFORE

pin image

pin image

공용/안방 욕실 AFTER

pin image

pin image

pin image

pin image


공용욕실과 안방욕실 모두 타일부터 거울도어 상부장, 세면대, 양변기까지 모두 동일한 제품으로 시공해 통일감을 주었습니다. 공용욕실에는 아이와 함께 바스 타임을 가질 수 있도록 기존 샤워부스 대신 욕조를 설치하였으며, 안방 욕실은 반대로 욕조를 철거한 후 샤워부스를 설치하였습니다. 양쪽 모두 수납 편리성과 청소 관리가 손쉬운 조적 선반을 시공해 고객 니즈를 충족하였습니다.


현관 BEFORE

pin image

현관 AFTER

pin image


현관은 기존 우드톤 분합문을 철거하고 슬림한 프레임의 화이트 컬러 중문을 설치하였으며, LX Z:IN 셀렉션3 미스티 화이트 현관장을 행잉형으로 시공해 깔끔한 수납과 하부의 은은한 조명 효과를 더했습니다.


pin image

발코니 복구와 창호 교체로 가장 큰 문제였던 단열을 해결하고, 기존 아일랜드를 철거한 후 벽 전체에 수납장을 짜 넣고 빌트인으로 모든 가전을 배치해 수납문제를 해결한 31평 아파트 인테리어 시공 사례입니다. 확장으로 인한 단열 문제를 근본적으로 해결하고자 인테리어를 계획하는 분들께 추천합니다.


 

※ 상기 시공 이미지와 제품 및 디자인, 색상 등은 화면 해상도 등에 따라 실제와 차이가 날 수 있습니다.

※ 상기 비용은 적용되는 자재, 현장 확인 후 상담 결과, 시공 환경 및 기타 요인에 따라 달라질 수 있습니다.

※ 단종 및 디자인 변경 등으로 동일한 제품 구매가 어려울 수 있습니다. 

※ 해당 컨텐츠는 (주)엘엑스하우시스에 귀속되며, 무단으로 이용할 경우 법적 책임의 대상이 될 수 있습니다.

댓글 0